7828 | want to resume - Blogger of our inside is actualized. Our voice ourselves... Now, the real comes. Home Tag Local
[1] ... [132][133][134][135][136][137][138][139][140] ... [481]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오늘의 근황과 메리 크리스마스 2004/12/24 13:33
[밝은/내일] http://nfeel.co.kr/tt/576
1. 회사 결근... 몸이 천근만근... 머리가 뽀개질거 같은 아픔이...;;

2. 원래 오늘의 계획은.. 내가 아는 모든 사람에게 크리스마스 카드 E-mail 보내기... 그러나 물거품...

3. 글쓰는 것도 힘들어;;; 댓글 다는 것도 포기;; 연휴 끝나고 보셈;;

4. 오늘은 크리스마스 이브...


5. 오늘밤 마우스를 탄 산타가 당신의 컴퓨터 화면속에서 나올 것임.. 너무 겁먹지 말고 쿠키와 따뜻한 초코우유를 준비할 것!!


6. 오늘밤 아이들에게 깜짝 파티를 열어줄 계획... 일명 크리마스마스 대작전!!

7. 내일 낮에는 '하나되어 프로젝트' 녹음을 해야 함... 어제밤 연습을 좀 했는데.. 역시나 나는 음치에 박치.. 그러나 마눌은 무난할 듯... 문제는 헤드셋이 꼬물인지라.. 목소리 무지 작게 녹음됨..

자 모두들 즐거운 연휴를 보내시고.. 메리 크리스마스입니다... 우지끈..콰당...

Trackback0 | Comments12
* 이 글의 트랙백 주소 :: http://nfeel.co.kr/tt/trackback/576 [Copy]
* 이 글의 덧글들 ::
함장 2004/12/24 13:51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훔..... 하나되어..... 나도 참가하고 싶었다 ㅠㅠ, 내일은 가디록님 벙개날입니당 --)b
김군 2004/12/24 13:54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메리크리스마스 되세요~~~~~~~~
사탕발가락 2004/12/24 14:00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얼렁 쾌차하세요!!! 외롭단 말예요.. -_-;;;
두껍 2004/12/24 15:05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산타님 얼른 방문해주시길...^-^
유니 2004/12/24 15:35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초코우유와 쿠키는 준비 됬어욤~ -.-
근데 산타님이 와서 먹고만 가지는 않겠죠 ㅋㅋ
그린애플 2004/12/24 16:51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메리 크리스마스~ ^-^
sephia 2004/12/24 19:59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메리 크리스마스(라고 하지만 지금 허리가 아프다는.)
폐인희동이 2004/12/25 00:30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크리스마스 대작전 꼭 성공하세요 ^^;
메리 크리스마스~
Sion 2004/12/26 22:51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저런;; 좀 나으셨나 모르겠습니다. 좀 늦었지만 즐거운 연말되시길-_-)b
독존 2004/12/27 00:00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저두 감기걸려서 고생이 이만저만이 아니에요 ㅠ.ㅠ
겨울엔 정말 감기가 젤루 무서워요 흑
얼릉 털고 일어나세요!
7828 2004/12/27 09:33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함장 / 다음 프로젝트 참가하심이..ㅎㅎ '마법의성' 이랍니다.

김군 / 메리크리스머수~~

사탕발가락 / 아직도 몸이...--;

두껍 / 방문하셨을겁니다...^^;

유니 / 나쁜 어른일 경우.. 그럴 수도 있;;
7828 2004/12/27 09:35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그린애플 / 메리 크리스마스.. 카드 잘 받았어요..^^; 어케 그런 아이디어를 울 마눌과 감탄을 했습니다. ㄷ단한 아이디어!!! 나중에 저도 응용해 봐야 겠다는...^^;

sephia / --; 저도 아직 몸살 후유증이..

폐인희동이 / 실패했어요..--; 몸이 아픈 나머지...

Sion / 에궁.. 기대에 부응하지 몬하고 아직도 침체기입니다..

독존 / 요번 감기는 오래간다던데.. 전 몸살 초기라 그런지 잘 관리해야 겠다는...
* 이 글의 덧글 남기기 ::
 
등록
IPleft(c) 2003-2006 7828. '정보공유라이선스:영리·개작 불허'에 따라 이 블로그의 모든 저작물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space
A : P
arrowSearch

검색
arrowAdSense

arrowCategory

전체 (481)
흐린 (177)
밝은 (185)
김C의 남자이야기 (109)
고민되십니까? (10)
arrowRecent Article

생존신고.. (2)
사회 생활 잘하기 1 (8)
[save] 일상성의 미학 - 日常..
글의 뽄새는 그의 성격이다.
단점 (3)
여자이야기: 정우성이라는 이..
부끄러운가?
arrowCounter

* Today - 29
* Yesterday - 42
* Total - 1291403

arrowSkin by 7828 (live.com Customize)

arrowPowered by TT
arrowXML Rss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