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828 | want to resume - Blogger of our inside is actualized. Our voice ourselves... Now, the real comes. Home Tag Local
[1] ... [120][121][122][123][124][125][126][127][128] ... [481]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단체 문자가 짜증나는 거였다니... 2005/01/03 16:32
[흐린/어제] http://nfeel.co.kr/tt/588
관련기사 : http://news.naver.com/news/read.php?mode=LSS2D&office_id=022&article_id=0000072732§ion_id=105§ion_id2=227&menu_id=105

요즘 신세대들은 하도 문자를 많이 보내다 보니.. 연말이나 연초에 단체로 문자를 보낼 수 있는 문자 서비스를 이용해서 보낸 문자를 받는 것을 짜증나게 생각하나 봅니다.

참고로 저의 경우 크리스마스 전후 / 그리고 신정에 단체로 문자를 보냈습니다. 문자 서비스를 이용하지는 못했지만.. 나름대로는 많은 분들에게 뭔가 축하 메시지를 전달할 수 있다는 것에 기분 좋게 보냈습니다.

이렇게 된 결정적인 이유는.. 오래동안 사용하던 녹색 화면이 나오는 핸드폰을 처분하고 어머님께 물려받은 칼라 핸드폰을 드디어 사용할 수 있게된 데에 있습니다.

단체로 문자를 보낼 수 있는 기능이 있다는 거에 놀라면서...^^;
열심히 둔탁한 손놀림으로 꾹꾹 놀러대며 문자를 보냈더랬습니다.
인터넷에서 보내면 그것도 쉽게 금방 쓩~ 하고 가는게 핸드폰으로 보내니 한개 한개 보내지는걸 보면서 나름대로는 기분이 우쭐 했었는데..

오늘에서야 저 기사를 보고 나서 얼마나 무성의 한 짓인가를 깨닫게 되었습니다. 수십분이 걸리더라도.. 그 사람에게 해당하는 글을 보낼걸 하는 후회가 생깁니다.

제게 문자를 받은 모든 분들이 '성의 없음' 에 대한 오해가 없기를 바랍니다.

그래도 보내면서 아무에게나 다 보낸 것도 아니고 정말 축하해 주고 싶고 복을 빌고 싶은 사람들에게만 보낸 것이니 너무 성의 없음으로만 몰아가지는 말았으면 좋겠습니다.

'그나저나 저 차장 진급했습니다..;;; 축하해 주실거죠?'


[TAG] arrow ,
Trackback3 | Comments29
* 이 글의 트랙백 주소 :: http://nfeel.co.kr/tt/trackback/588 [Copy]
Tracked from 곽군의 일상수첩 2005/01/03 22:19 DELETE
제목: 한줄생각29 - 이제야 알았습니다.
문자 하나를 보내도 멋을 낸 모양보다 그대를 위한 한글자가 당신에게 기쁨을 안겨주는 것을. 이제야 깨달았습니다. 이제야 알았습니다. [ 여태 왜 몰랐을까요? :( ]
Tracked from 지스토리 스튜디오 2005/01/03 23:38 DELETE
제목: 난 단체 문자 받는것이 좋다....
난 이 세상을 살아가는 누군가의 10명 중의 하나라도 좋다. 아니 누군가의 50명중에 하나라도 좋다. 그래 누군가의 100명중에
Tracked from "누구의 것도 아닌 집 - 조용한 방 2005/01/04 17:25 DELETE
제목: "문자메시지에 담긴 마음
  단체문자메시지 인사 되려 짜증만 초래 - 세계일보 2005년 1월 3일 단체 문자가 짜증나는 거였다니... - 7828 단체문자 보내서 미안해... - dana 일정한 날에 맞춰 뜸하던 지인들과 안부를 주?
* 이 글의 덧글들 ::
Xypher 2005/01/03 16:36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하긴 저조차도 그렇게 보내면서, 답장으로 돌아온 단체문자용 이모티콘에 대해서 그다지 탐탁찮게 생각했던 것이 사실이군요. (단지 그 친구의 경우는, 다른 사람에게 받은 것을 제게 도로 보낸 것이었죠. 문제는 그 다른 사람이 저에게도 보냈던 것을..)

며칠 전의 단체 문자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해 봅니다. 어차피 똑같은 요금이라면 수고할 것을 그랬나요..

'축하드립니다 ;)'
푸무클 2005/01/03 16:55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7828님의 문자를 오해하진 않았어요 ;)
당연히 감사했고.. 고맙게 받았습니다.

하지만..그런 단체 문자를 별로 좋아하지 않는 건 사실이예요.
마치..스팸메일을 받은 기분이랄까..
그냥 그런 예쁜 이모티콘이 없는 간단한 텍스트 몇줄짜리 문자라도..
내 이름을 직접 넣어 보내준 문자 메시지가 훨씬.. 기분 좋더라구요.
Daiseuki 2005/01/03 17:00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단체문자나 이모티콘만 잔뜩 있는 문자는..
'고마워~', '그래 너두~'라는 말 외에는 뭐라 답해야 할지 모르겠더라구요^^;
함장 2005/01/03 17:09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전..... 그 단체에 포함 되었다는 사실에 감사했다는 --;;;;
암튼 진급 감-_-축
사탕발가락 2005/01/03 17:22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하하하~ 전 기분 좋았습니다.. ^^
그리고 진급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0^
젯털 2005/01/03 17:27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이야아~~ 축하드립니다~
EYEz™ 2005/01/03 17:32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받는 사람에 따라 다르겠지만...
조금 성의 없어 보일 수도 있겠죠....^^
(이건 안보낸 사람이 할 말은 아니겠지만....-_-;;)
요즘같이 바쁜 시대에 개개인에 맞는 커스터마이징을 하기는 좀 힘들다고 봅니다..

물론 전 위의 포스팅 처럼 사람들이 성의 없게 볼까봐 안보낸 그룹에 속합니다...

단..전 추석과 설에는 제가 보낼 사람들 전화번호를 쫙 깔아놓고 한 명 한 명에게 생각을 하면서 문자를 보내죠.. 조금씩이라도 다른 내용으로 말이죠...연하장이나 직접 전화를 하지 못하는 것에 대한 미안함이라고나 할까요..^^

전 7828님꼐 문자받고 기분 좋았답니다...
단...여친과의 **가 끊겨서 약간....ㅋㅋㅋ
zork2k 2005/01/03 17:51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앗 년초부터 좋은소식이.. 축하드려요 ^^

저도 스팸같은 인상때문에 복잡한 단체문자는 좋아하지 않는것이 사실입니다. 개인적인 안부메시지에만 답문하기도 하구요.(사실 문자를 길게쓰지 못하는사람들의 변명이랍니다. 음핫핫)
NaMaSte 2005/01/03 18:00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압~ 차장님 축하드립니다;

칠차장님이신가 -_-; [퍽]


그리고 이벤트는 계속 된답니다.. -ㅅ-)/
농우 2005/01/03 18:16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차장진급 축하드립니다. 새해 벽두부터 좋은 일이 생기시는군요. 문자메시지...좀 혼란스럽습니다. 얼마전만 해도 직접 손으로 쓴 인사장이 아니면 성의없어서 못쓴다고 신문에도 났던걸로 기억하는데...몇년 만에 하나씩 보내는건 괜찮고 단체로 보내는게 문제다...이렇게 바뀐것 같네요~ 저도 단체 메시지 많이 쓰는데 당분간은 조심....^^
델버 2005/01/03 18:18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오..축하해요~
난 이제 평사원인데..ㅠ_-계급차가 꽤 심한데요..
흐흐 축하해요
집에서도 좋아하겠어요
mithrandir 2005/01/03 18:37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문자보다 연하장이 낫고, 연하장보다 직접 목소리로 전화하는 것이 낫고, 전화보다 직접 찾아뵙고 인사하는 게 낫겠죠. 저도 이번 신정에 한 분은 전화로 인사를 드리고(서울에 안계셔서요) 한 분은 직접 찾아뵈었는데 기분 좋더라구요.
하지만 과연 아는 사람들을 일일이 찾아다닐 시간이 있을까, 아니, 전화를 일일이 할 시간이 있을까 생각해보면 문자도 때에 따라서는 괜찮은 대안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사실 아무 소식도 없는 것 보다는 단체 문자라도 축하 메시지가 오는 게 기분 좋잖아요? :-)
역시 웃어른이나 예의를 차려야 할 사이라면 문자보다 전화가 낫겠지만, 그런 경우라 하더라도 자신이 받는 입장일 경우라면, 문자가 익숙해서라거나 전화걸 여력이 없어서, 또는 전화로 인사하기 서먹서먹해서 그랬으려니 생각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물론 보내는 사람의 입장이라면 문자가 성의/예의없는 것으로 생각되는 어른들의 입장도 생각해봐야 할 것이구요.
sephia 2005/01/03 19:31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축하합니다. 아직까지도 학생인데...
독존 2005/01/03 19:40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이야, 차장님! 승진턱 내세요 ㅎㅎㅎ

새해를 승진으로 시작하시다니 기분 좋으시겠네요 ^_^
복 많이 받으시구요, 가내도 평안하시길 기도드릴께요 ^^
스티치 2005/01/03 21:44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일단 승진 축하드립니다. 아 그 문자.. 저도 주변에 그런 사람 많더라구요. 스팸문자라는 느낌을 받는뎁니다.
뭐 절 잘아는 사람들은 제가 문자와 전화를 매우 꺼리는걸 알기때문에 제가 한번 문자보내거나 먼저 전화하면 굉장히 놀라와하죠.. ㅎㅎㅎ(사실 전화기라는 물건 자체가 싫습니다)
그린애플 2005/01/03 21:59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와~ 진급축하!
한턱 쏘셔야죠! >ㅁ<
곽군 2005/01/03 22:20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진급 축하드립니다~ 그나저나 이 글에서 저도 느낀 점이 꽤 크네요.. (평소에 인기 없는 이유를 조금이나마 알 수 있는 듯 ㅎㅎ; 농담)
그림동화 2005/01/03 22:40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차장 진급 축하드립니다. 짝짝짝~
폐인희동이 2005/01/04 00:18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차장님 축하드려요~
GONS 2005/01/04 04:19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일본이라 전 그런 단체문자도 받지 못했는 걸요 ;ㅁ;

차장 진급 축하드립니다 :)
7828 2005/01/04 10:25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도매급 댓글 / 그렇습니다! 결론은 없습니다. 사람 각자의 취향에 모두 끼워 맞출 수는 없는 것이니까요..;; 이해하면서 살고 이해받으면서 살게 되기를 바랍니다.

진급 축하 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인사 올립니다!

넙~~죽.. (--) (__)

추신 : EYEz™ 님의 여친과 ** 가 끊겼다는게 뭘까요? 혹시 '키스' ? ㅎㅎㅎㅎㅎㅎ
2005/01/04 10:30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전 개인적으로 이모티콘 가득한 문자는 그다지 좋아하지 않습니다.
문자가 와도 한번 보고 그냥 닫아버린다는... -0-a
두껍 2005/01/04 13:27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뒤 늦게나마 차장진급 진심으로 축하드려요 ^0^
만약 이게 싸이라면은 도토리 가득 안겨 드렸을텐데
어떤걸로 축하를 해드려야 할지..
음..음..
가을귀.. 2005/01/04 13:36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오오.. 연초부터 좋은 소식이네요~
차장진급이라... 축하드려요! +_+
dictee 2005/01/04 18:45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아 .. 글을 방금 봤습니다.
진급 축하드립니다. ^^;
faye0505 2005/01/04 20:38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우아. 승진 축하드립니다.
년초부터 기쁜 일 있으시네요. 축하드려요~
와니 2005/01/04 20:51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오옷 진급 축하드립니다~

저도 단체문자 종종 보냅니다 ㅋ;
WHAN_GUN 2005/01/05 01:54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뜨끔하네요 히히 축하드립니다 :D
유니 2006/01/26 14:45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그때그때 다르겠죠 ㅋ
오랜만에 찾아 뵙네요 ^^
* 이 글의 덧글 남기기 ::
 
등록
IPleft(c) 2003-2006 7828. '정보공유라이선스:영리·개작 불허'에 따라 이 블로그의 모든 저작물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space
A : P
arrowSearch

검색
arrowAdSense

arrowCategory

전체 (481)
흐린 (177)
밝은 (185)
김C의 남자이야기 (109)
고민되십니까? (10)
arrowRecent Article

생존신고.. (2)
사회 생활 잘하기 1 (8)
[save] 일상성의 미학 - 日常..
글의 뽄새는 그의 성격이다.
단점 (3)
여자이야기: 정우성이라는 이..
부끄러운가?
arrowCounter

* Today - 26
* Yesterday - 19
* Total - 1284718

arrowSkin by 7828 (live.com Customize)

arrowPowered by TT
arrowXML Rss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