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828 | want to resume - Blogger of our inside is actualized. Our voice ourselves... Now, the real comes. Home Tag Local
[1] ... [31][32][33][34][35][36][37][38][39] ... [481]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가수 이름을 찾습니다. 2006/09/06 14:52
[밝은/내일] http://nfeel.co.kr/tt/700

아침 출근할때마다 듣는 '김성주의 굿모닝 FM' 3부 끝나고 4부 시작할 때 시그널 뮤직으로 나오는 '아침밥은 어쩌고..' 하는 노래를 부른 가수를 알고 싶습니다.

예전에 TV 어떤 음악 프로그램에서 초대되어 나온걸 본 기억이 나는데.. 2명의 남자고 1명은 일본인이고 강산애씨하고 같이 음악을 했었던 사람이며 나머지 1명은 그 일본인이 어느 클럽에서 노래부르던 사람이 마음에 들어서 같이 음악하자고 해서 결성되었다는..

둘의 나이 차이가 꽤나 많이 났었다는거 까지 기억이 나는데..

아무리 검색 사이트를 두들겨 봐도 도무지 찾을 길이 없네요.

혹시 아시는 분 계시면.. 댓글 부탁합니다~

추신 : 윽.. 보는 사람이 없는거 같아서 할 수 없이 나의추천 글로 변경~



[TAG] arrow , ,
Trackback0 | Comments9
* 이 글의 트랙백 주소 :: http://nfeel.co.kr/tt/trackback/700 [Copy]
* 이 글의 덧글들 ::
델버 2006/09/06 16:13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형 이런거는 네이벙 지식인에 물어보면 되요~
7828 2006/09/06 16:57 PERMALINK | MODIFY/DELETE
위에 써놨자너.. 검색 사이트 두들겨 봐도 찾을 수가 없다공..
네이벙도 모른댜...ㅎㅎㅎ
빠리소년 2006/09/06 18:55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혹시 하찌와 TJ를 말씀하시는게 아닌가 싶네요^^
몇 곡 들어봤는데, 웬지 모르게 구수하면서 괜찮던 기억이 있네요^^

덧. 윤도현의 러브레터에도 나왔던 것 같고요.
http://www.kbs.co.kr/2tv/enter/yoonloveletter/vod/
의 2006년 6월 2일 다시 보기 확인해보시길...^^
7828 2006/09/09 20:23 PERMALINK | MODIFY/DELETE
덕분에 찾았습니다.
원하던 음악도 찾아서 잘 듣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빠리소년 2006/09/10 13:09 PERMALINK | MODIFY/DELETE
^^ 별말씀을요, 맞다니 다행이네요.
하긴 하도 특이한(?) 포메이션이라 틀릴 확률도 적었지만요. 하하...
마틴 2006/09/27 11:33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김창식씨? ㅋ
아님 마틴님일지도. 쿠훗.
간만에 구경하고 가욧! 휘릭~
7828 2006/09/27 11:38 PERMALINK | MODIFY/DELETE
ㅎㅎ.. 땡~ 위에분이 이미 찾아주셔서리..
요새 토욜마다 운동하러 다니면서 차에서 엄청 크게 틀어놓고 듣고 있습니다.

하찌와TJ - 장사하자 라는 곡인데.. 흥겨워서 좋습니다.
Fannygoon 2006/10/18 14:26 PERMALINK | REPLY | MODIFY/DELETE
아마도 예전에 곱창전골이란 밴드 하셨던 분같은데...
산울림 트리뷰트에도 있었죠...
7828 2006/10/19 10:35 PERMALINK | MODIFY/DELETE
아.. 그렇군요~ 감사합니다~
* 이 글의 덧글 남기기 ::
 
등록
IPleft(c) 2003-2006 7828. '정보공유라이선스:영리·개작 불허'에 따라 이 블로그의 모든 저작물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space
A : P
arrowSearch

검색
arrowAdSense

arrowCategory

전체 (481)
흐린 (177)
밝은 (185)
김C의 남자이야기 (109)
고민되십니까? (10)
arrowRecent Article

생존신고.. (2)
사회 생활 잘하기 1 (8)
[save] 일상성의 미학 - 日常..
글의 뽄새는 그의 성격이다.
단점 (3)
여자이야기: 정우성이라는 이..
부끄러운가?
arrowCounter

* Today - 27
* Yesterday - 19
* Total - 1284719

arrowSkin by 7828 (live.com Customize)

arrowPowered by TT
arrowXML Rss 2.0